경주시, 산업단지 기반시설 지원사업 본격 추진
상태바
경주시, 산업단지 기반시설 지원사업 본격 추진
  • 손주락
  • 승인 2020.06.24 10:58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총 350억원의 국비 확보, 기반시설인 진입도로와 공업용수도 사업 추진
경주시는 검단 및 명계3일반산업단지의 기반시설 지원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.

시는 지난 2014년 및 2016년 승인돼 각각 60% 이상 공정률을 나타내고 있는 검단 및 명계3일반산업단지에 대한 기반시설인 진입도로와 공업용수도를 2020년 107억, 2021년 243억원 등 총 350억의 국비를 확보해 2021년 준공을 목표로 추진 중에 있다.

검단 및 명계3일반산업단지는 175만㎡ 부지에 산업시설의 평균 75%의 실수요개발방식으로 산업단지가 완료되면 70여 업체, 350여 명의 고용창출을 기대할 수 있다.

또한 두 산업단지가 완료되면 산업 거점 도시인 포항의 철강산업과 울산의 자동차, 중공업, 조선산업과 접해있어 배후산업 수요가 충족돼 시너지 효과가 예상된다.

경주시 관계자는 “그 동안 8개 산업단지의 기반시설(도로, 수도)에 총 991억 원의 국비를 확보하여 추진했으며, 검단 및 명계3일반산업단지의 진입도로와 공업용 수도가 준공되면 신속한 접근성과 기반시설의 적극 지원으로 산업단지 분양이 활성화될 것으로 기대한다”고 밝혔다.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