영양군 한걸음 더하고 지구온도 낮추고, ‘세계 차 없는 날’ 맞이
상태바
영양군 한걸음 더하고 지구온도 낮추고, ‘세계 차 없는 날’ 맞이
  • 윤근수 기자
  • 승인 2020.09.16 16:21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세계 차 없는 날(9.22) 맞이 친환경 교통주간 운영
▲ 영양군은 22일까지 친환경 교통주간을 운영한다.ⓒ영양군
영양군은 ‘세계 차 없는 날’을 맞이해 16일부터 오는 22일까지 7일간 친환경 교통주간을 운영한다.

세계 차 없는 날은 1997년 프랑스에서 “도심에서 자가용을 타지 맙시다”라는 구호와 함께 시작된 시민운동으로, 2001년부터 전 세계적 캠페인으로 확산되어 국내에서는 지난 2008년부터 환경부 주관의 공식 캠페인으로 자리 잡았다.

군은 당일 출장이 없는 직원·근거리 거주 직원들을 대상으로 도보 및 자전거를 이용한 출퇴근을 시행하되 최근 악화된 코로나-19 상황을 고려해 도보 및 자전거 이용 시에는 2M 거리두기를 준수하고, 오프라인 행사 대신 홈페이지 및 군정알리미 등을 통한 비대면 홍보를 중심으로 캠페인을 전개할 예정이다.

오도창 영양군수는 “역대 최장기간 장마 등 전례 없는 이상기후 현상이 일어나고 있다”며 “이번 친환경 교통주간을 통해 군민들이 기후위기의 심각성을 인식하고,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저탄소 생활에 적극 동참해주길 바란다”고 당부했다.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